우리의 기원

047745240-woher-wir-kommen

by Barbara Frischmuth
2012년 8월 출간, 367 페이지, 21,8 x 13,4 x 3,4 cm

아다, 마르타, 릴로피….비에나, 이스탄불, 그리고 오스트리아의 한 작은 마을, 시간은 2009년, 1989년, 1945년


아다는 부모가 이혼을하자 태어나서 자랐던 장소로 돌아가 그림을 다시 그리기  작한다. 그곳에서 유년시절의 친구 요나스가 그녀의 인생에 다시 들어오고 그림과 사랑의 균형을 지키기 위해 노력한다. 아다의 엄마 마르타는 한편 남편을 잃은 상실 을 극복해야 한다. 아다의 이모인 릴로피는 전쟁당시 도망친 러시아 전쟁 포로를 숨겨준 적이 있는데, 그와 사랑에 빠져 아이를 갖게 되지만 가족으로부터 낙태를 강요받고 결국 낙태를 한다. 아다, 마르타, 릴로피는 모두 자기의 상실을 슬퍼하지만 자기만의 독특한 방법으로 극복한다.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