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의 자유

Immagine_2

160 페이지

<우리 키스할까요> 의 주인공인 W 선생은 이제 중년이 되었고 인기 있는 여행수 가로 일한다. 비밀이 있다면 1989년 이후 베를린을 떠난 적이 없다는 사실이다.    

인터내셔널 지오그래픽 리뷰에 기고하는 그의 여행 에세이는 다 지어낸 이야기지만 인기는 날이갈수록 올라간다. 문제는 그가 북한에 대해 쓴 여행 에세이가 북한  부의 대응을 받게 되고 결국 한 번도 북한에 간 적이 없다는 사실이 밝혀진다. W 선생은 이렇게 해서 직장을 잃고 처음으로 베를린을 떠나 인생의 첫 여행을 시작한다.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