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혹한 낙관주의

51nxpbxv8gl

352 페이지, 9.1 x 6.1 x 0.9 인치 

Amazon Bestsellers Rank: 114,891 in Books 
       • #32 in Books > Society, Politics & Philosophy > Social Sciences > Communication Studies > Semiology

미국 시카고 대학 영문학과 교수인 저자는 현대예술, 문학, 그리고 영화를 통해 우리의 현재를 살펴본다. 교착상태에 빠진 현재를 어떻게 극복할 수 있는지 실천가능한 제안도 해준다.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